소 한마리 온실효과 자동차의 75% 수준

.

재미있는 기사가 눈에 들어와서… 여기에 올려봅니다.
교토의정서가 2월 16일자로 (오늘!!) 발효되는데 여기에 얽힌 재밌는 뉴스군요
소 한마리의 위력이 이정도라니…^^; 대단해요…

[#M_ 교토의정서란 ….| 교토의정서란 …. | 교토프로토콜이라고도 한다. 지구온난화의 규제 및 방지를 위한 국제협약인 기후변화협약의 구체적 이행 방안으로, 선진국의 온실가스 감축 목표치를 규정하였다. 1997년 12월 일본 교토에서 개최된 기후변화협약 제3차 당사국총회에서 채택되었다.

1995년 3월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기후변화협약 제1차 당사국총회에서 협약의 구체적 이행을 위한 방안으로 2000년 이후의 온실가스 감축목표에 관한 의정서를 1997년 제3차 당사국총회에서 채택키로 하는 베를린 위임사항(Berlin Mandate)을 채택함에 따라 1997년 12월 제3차 당사국총회에서 최종 채택되었다. 그러나 의정서가 채택되기까지는 온실가스의 감축 목표와 감축 일정, 개발도상국의 참여 문제로 선진국간, 선진국·개발도상국간의 의견 차이?심한 대립을 겪기도 했다.

의무이행 대상국은 오스트레일리아, 캐나다, 미국, 일본, 유럽연합(EU) 회원국 등 총38개국이며 각국은 2008∼12년 사이에 온실가스 총배출량을 1990년 수준보다 평균 5.2% 감축하여야 한다. 각국의 감축 목표량은 -8~+10%로 차별화하였고 1990년 이후의 토지 이용변화와 산림에 의한 온실가스 제거를 의무이행 당사국의 감축량에 포함하도록 하였다. 감축 대상가스는 이산화탄소(CO₂), 메탄(CH₄), 아산화질소(N₂O), 불화탄소(PFC), 수소화불화탄소(HFC), 불화유황(SF6) 등 6가지이다. 당사국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정책과 조치를 취해야 하며, 그 분야는 에너지효율향상, 온실가스의 흡수원 및 저장원 보호, 신·재생에너지 개발·연구 등도 포함된다.

의무이행 당사국의 감축 이행시 신축성을 허용하기 위하여 배출권거래(Emission Trading), 공동이행(Joint Implementation), 청정개발체제(Clean Development Mechanism) 등의 제도를 도입하였으며, 1998년 11월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개최된 제4차 당사국총회에서는 신축적인 제도운용과 관련한 작업을 2000년까지 완료한다는 부에노스아이레스 행동계획(Buenos Aires Plan of Action)이 채택되었다.

미국은 전세계 이산화탄소 배출량의 28%를 차지하고 있지만, 자국의 산업보호를 위해 2001년 3월 탈퇴하였다. _M#]

중앙일보에서 발췌
기후변화협약에 의한 교토의정서가 16일 발효되는 것을 계기로 농촌진흥청에 이색적인 과제가 떨어졌다. 지구온난화를 일으키는 주범으로 알려진 소의 트림과 방귀 양을 측정하고 줄이는 방법을 찾는 것이다.

농진청 축산연구소 강수원 박사는 “밀폐된 공간에서 소의 트림과 방귀에 포함된 메탄 가스 등을 측정하는 실험 시설을 갖추고 분석에 들어갈 예정”이라며 “국내 온실가스 배출량에서 차지하는 비율 등을 따지게 된다”고 말했다.

강 박사는 “가축 생산성을 떨어뜨리지 않으면서 메탄 발생량을 줄이는 사료나 미생물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의 트림과 방귀에 포함돼 있는 메탄(CH₄)은 공장의 굴뚝이나 자동차가 뿜어내는 이산화탄소(CO2)보다 지구온난화 효과가 훨씬 크다.

비육우 한 마리가 연간 배출하는 메탄의 양은 40~50㎏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소 한 마리가 배출하는 메탄의 온실효과는 연간 2만㎞를 주행하는 휘발유 승용차가 내뿜는 이산화탄소의 75%에 해당한다.

국내에서 사육되는 소가 216만6000두(지난해 말 기준)에 이르는 점을 감안하면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양이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2001년 기준으로 한국이 배출한 전체 온실가스의 0.4%는 소.염소 등 되새김질을 하는 동물이 뿜어낸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런 심각성 때문에 축산 선진국인 뉴질랜드에서는 가축에 대해 ‘방귀세’를 부과하려다 축산농가의 반발로 무산됐다.

One thought on “소 한마리 온실효과 자동차의 75% 수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