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초의 추억

.

벌초다녀온지도 벌써 두달여가 되는군요..
벌초가 끝난후의 하루를 기억하고있는듯한 사진입니다.
신발이 계단위에 힘들게 얹혀있답니다.

One thought on “벌초의 추억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