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초의 추억

벌초다녀온지도 벌써 두달여가 되는군요..
벌초가 끝난후의 하루를 기억하고있는듯한 사진입니다.
신발이 계단위에 힘들게 얹혀있답니다.

(Visited 40 times, 1 visits today)
This entry was posted in MyLife. Bookmark the permalink.

One Response to 벌초의 추억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